2019년 5월 24일
  • 9:05 오전 주택금융공사, 경남지역 청년층 주거지원에 앞장
  • 9:05 오전 산은 “이동걸·박삼구 회장 긴급 면담..경영정상화 추진 논의”
  • 9:05 오전 한화생명, 고객 위해 미세먼지 방지 마스크 쏜다
  • 9:00 오전 귀농 창업비 3억 지원? ‘100시간 교육’ 먼저 받으세요
  • 8:42 오전 ‘보험에도 나이가 있다?’ 보험나이 계산법
eab5adebafbce98a80 ebafb8ec84b8eba8bceca780 ed95b4eab2b0 eb8f99ecb0b8ed9598eb8a94 kbeba791ec9d80ed9598eb8a98 eab888ec9cb5ed8ca8ed82a4
28일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KB맑은하늘 금융상품 패키지 출시 기념식에서 허인 KB국민은행장, 조명래 환경부 장관,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B국민은행은 28일 고객과 함께 미세먼지 문제해결에 동참할 수 있는 ‘KB맑은하늘’ 금융상품 패키지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KB맑은하늘적금’은 고객이 맑은 하늘을 지키기 위한 생활 속 작은 실천을 하면 우대금리(최고 연1.0%p)와 대중교통·자전거 상해 관련 무료 보험서비스(최대2억원 보장)의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는 친환경 특화상품이다.

특히 종이통장 미발행,대중교통 미션 등 일상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미션을 제시하고, 이를 달성하면 우대금리를 제공하여 고객의 환경사랑 실천을 응원한다. 더불어 KB국민은행은 고객이 가입한 적금 한 좌당 1000원의 기부금을 조성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KB국민의 맑은하늘 숲’을 조성할 계획이다.

‘KB맑은하늘신탁’은 고객이 대중교통 이용 등의 미세먼지 저감 노력을 한 경우 기존 KB국민은행의 인기 신탁상품에 보수 할인의 혜택을 추가한 특화 상품이다. 또한 함께 출시되는‘KB맑은하늘공익신탁’은 고객이 지정된 신탁상품 가입 시 부담하는 신탁보수 금액의 10%를 돌려 받아 기부할 수 있으며,연말 정산 시 세액공제도 받을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를 누릴 수 있다. 고객이 공익신탁을 통해 기부한 금액이 목표 금액에 도달하면 은행도 동일한 금액을 기부하는 매칭그랜트 방식을 적용하며, 조성된 기부금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사회복지시설의 노후된 보일러를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로 교체하는 사업에 지원된다.
한편 KB국민은행은 가파르게 증가하는 환경성질환을 보장하는 보험 상품도 단독 판매한다. (무)KB환경사랑입원보험(보장성)은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는 아토피,알레르기성 비염,천식,급성 기관지염,폐렴,외부요인에 의한 폐질환 등 환경성질환으로 입원 시 입원비를 보장하는 보장성 보험이다.

이날 열린 출시 기념식에서 허인 KB국민은행장은 기념사를 통해 “미세먼지를 포함한 환경문제는 우리 모두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가장 우선적으로 해결해야 하는 문제”라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활동에 KB국민은행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aber@fnnews.com 박지영 기자

[catlist name=”Cat1″ numberposts=5 excerpt=”yes”]

[catlist name="Cat1" numberposts=5 excerpt="yes"]
lotterent

RELATED ARTICLES